배우 김규리, 은퇴 고민… 왜?

 
 
기사공유
김규리. /사진=MBC 제공

배우 김규리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은퇴를 고민했던 사연을 고백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박중훈, 허재, 김규리, 노브레인 이성우가 출연하는 ‘경력자 우대’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규리는 이날 배우 은퇴를 고민했다고 털어놓는다. 작년에 일이 너무 안 들어와 힘들었다는 그녀는 “쿨하게 뒤돌아가는 것도 나쁘지 않겠다”고 생각했다고.

그런가 하면 최근 월요병을 앓고 있는 근황을 전한다. 과연 그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아울러 데뷔 22년 차로 접어든 김규리는 신인 시절을 회상한다. 그는 잠도 안자고 연기해 몸이 많이 상했다고 털어놔 모두를 감탄케 했다고 전해진다.

김규리는 화려한 댄스도 선보인다. ‘댄싱 위드 더 스타’에서 수준급의 댄스 실력으로 주목받은 그녀는 이번 방송에서 안영미 MC 합류 기념 축하 댄스를 선사한 것. 열정적인 맨발의 투혼으로 스튜디오의 흥을 돋운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3.57하락 24.7313:09 08/26
  • 코스닥 : 592.51하락 16.4713:09 08/26
  • 원달러 : 1217.50상승 6.913:09 08/26
  • 두바이유 : 59.34하락 0.5813:09 08/26
  • 금 : 59.43하락 0.8613:09 08/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