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측 일베 논란 일축 "손모양, 방송순서 표현한 것" (전문)

 
 
기사공유
VAV. /사진=임한별 기자

그룹 VAV 측이 ‘일베 논란’에 대해 입장을 내놨다.

13일 소속사 A team 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최근 공식 SNS 계정에 올라온 사진과 관련해 온라인 상에 당사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루머 생산 및 허위 사실 유포 등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앞서 최근 온라인 상에는 멤버 에이노의 손 모양이 일베를 나타내는 손 모양과 비슷하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하지만 소속사는 이 손 모양이 음악방송 순서인 숫자 ‘8’을 표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해당 손 모양은 다른 멤버들과 같이 음악방송 무대 순서를 표현한 것이며, 다른 SNS에서도 아티스트가 독특한 손 모양으로 숫자를 표현하는 게시물을 확인할 수 있다”고 해명했다.

이어 “사실여부를 확인하지 않고 추측성 보도를 한 매체에도 강한 유감을 표하는 바이며, 전혀 그런 의도의 손 모양이 아닌 점을 분명하게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이하 A team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A team입니다.

최근 공식 SNS 계정에 올라온 사진과 관련하여 온라인 상에 당사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루머 생산 및 허위 사실 유포 등이 확인되어 공지를 통해 안내드립니다.

해당 사진 속 아티스트의 손모양이 유해 커뮤니티의 인증 손모양과 유사하다는 내용인데, 해당 손모양은 다른 멤버들과 같이 음악방송 무대 순서를 표현한 것이며, 다른 SNS에서도 아티스트가 독특한 손모양으로 숫자를 표현하는 게시물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실여부를 확인 하지 않고 추측성 보도를 한 매체에도 강한 유감을 표하는 바이며, 전혀 그런 의도의 손모양이 아닌 점을 분명하게 말씀 드리는 바입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67하락 6.5114:39 11/18
  • 코스닥 : 668.62상승 0.1114:39 11/18
  • 원달러 : 1164.00하락 2.614:39 11/18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4:39 11/18
  • 금 : 61.93하락 0.5414:39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