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 8월31일부터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12종목 선봬

 
 
기사공유
문화체육관광부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를 8월 31일(토)부터 9월 29일(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일원에서 선보인다고 전했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이번 행사에서는 종묘제례악부터 아리랑까지 총 12종목의 무형유산을 상설공연 13편, 공모작 공연 6편 등 총 19개의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올해 2회를 맞이한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는 책으로만 만나던 무형유산을 다채롭게 경험하는 축제로 유·무형 유산을 함께 만나는 즐거움을 선사한다. 지난해 세계가 주목한 우리 유산의 가치를 알아갔다면 올해는 할머니의 할머니가 즐겼던 문화생활에 초점을 맞춰 누구나 쉽게 인류무형유산을 이해하도록 힘썼다.

정성숙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이사장은 “무형유산이 지키고자 했던 문화 소산에서 일상에서 즐기는 모두의 유산으로 친근하게 다가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자세한 정보와 사전 예약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가능하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20하락 2.6311:27 10/17
  • 코스닥 : 648.28하락 3.6811:27 10/17
  • 원달러 : 1186.10하락 1.711:27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1:27 10/17
  • 금 : 58.80하락 0.6211:27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