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값아파트' 과천지식정보타운 분양가 협상 난항

 
 
기사공유
서울 강남이 가깝고 정부청사와 고소득 일자리가 몰린 경기 과천시에 공공택지 '과천지식정보타운'이 건설 예정인 가운데 분양가 협상 문제가 불거져 분양이 미뤄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14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과천지식정보타운 12개 블록 중 첫 분양 예정이던 '과천 푸르지오 벨라르테'는 과천시 분양가심사위원회가 결정한 분양가 3.3㎡당 2205만원에 대한 재심의를 요청할 계획이다.

시공사인 대우건설 컨소시엄은 3.3㎡당 2600만원의 분양가를 신청했지만 심사위는 건축비와 가산비를 하향조정했다.

분양가 협상이 힘들 경우 '임대 후 분양' 방식도 예상된다. 최근 용산 고급 빌라단지 '나인원 한남'도 정부의 분양가 통제로 임대 후 분양을 선택했다. 그러나 임대 후 분양은 8년의 임대기간이 종료된 후 높아진 시세를 감당하기가 어려워 입주자들이 거주를 지속하기가 어려운 단점이 있다. 판교 공공임대아파트 주민들이 높은 분양전환가 때문에 반발하고 있는 상황을 봐도 쉽게 알 수 있다.
/사진=머니투데이

GS건설이 시행하고 시공하는 '과천제이드자이'도 분양가 책정 문제로 분양 일정을 확정하지 못했다.

과천시 홈페이지에는 분양가 협의를 마무리해 사업을 하루빨리 추진해야 한다는 의견과 분양가를 더 낮춰야 한다는 의견이 맞섰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이르면 10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가 시행돼 새아파트 분양가가 전체적으로 내려갈 예정이어서 소비자 입장에서는 지금보다 낮은 가격에 내집 마련 가능성이 높아진 만큼 기대감도 커지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9.20상승 17.1218:03 09/11
  • 코스닥 : 630.37상승 7.1218:03 09/11
  • 원달러 : 1191.00하락 2.318:03 09/11
  • 두바이유 : 60.22하락 0.1618:03 09/11
  • 금 : 60.89상승 0.7718:03 09/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