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종이없는 고객창구 도입… 처리시간 4배 단축

 
 
기사공유
삼성화재 종이없는 고객창구./사진=삼성화재

삼성화재가 지난달 손보업계 최초로 종이 없는 고객창구를 도입해 장기보험 사고접수, 해지·만기 환급, 계약변경, 보험계약대출 등의 요청 업무를 전자서식을 활용해 처리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지금까지 지점을 방문한 고객들은 각종 종이 서식에 성명, 주민번호, 휴대폰 번호 등의 개인정보를 일일이 기재하면서 많은 시간이 걸렸다. 종이 없는 고객창구 도입으로 입력 업무가 최소화해 고객정보는 자동으로 전자서식에 반영되고 고객은 전자펜으로 성명을 쓰고 서명만 하면 된다.

대리인 방문의 경우에 인감스캐너를 통해 인감도장을 스캔하여 위임장 서식에 자동 날인된다. 신분증 진위 확인도 간편해졌다. 신분증 스캐너를 활용해 10여초 안에 신분증 진위가 자동 확인된다.

기존에는 본인 확인을 위해 창구 직원이 매번 '민원 24' 사이트에 접속해 공인인증서로 로그인한 후 신분증 정보를 수기로 입력해서 확인했다.

또한 고령층 고객의 편의성을 위해 통상 활용되는 10인치 규모의 태블릿보다 큰 15.6인치 터치모니터를 도입하고 기존 종이서식에 비해 글자크기도 확대했다.

이명수 소보기획파트장은 "종이 없는 고객창구 도입으로 기존 대비 3~4배 처리시간이 단축돼 고객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고 회사입장에서도 종이, 프린터 잉크 등을 절약해 연간 2억원의 비용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추가로 고객 스스로 장기보험 사고접수 업무를 할 수 있는 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서비스를 확대해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51.01하락 13.6423:59 08/22
  • 코스닥 : 612.25하락 3.7123:59 08/22
  • 원달러 : 1207.40상승 4.923:59 08/22
  • 두바이유 : 59.92하락 0.3823:59 08/22
  • 금 : 60.29상승 0.223:59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