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 눈물 쏟은 사연… 이덕화 앞에서 무슨 일?

 
 
기사공유
전진 눈물. /사진=덕화다방 방송캡처

그룹 신화 멤버 전진이 대선배인 배우 이덕화에게 그간 쌓였던 고민을 털어 놓으며 눈물을 쏟아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덕화다방’에서는 전진이 이덕화와 함께 음악다방 DJ 타임을 진행했다.

이날 진행된 ‘DJ덕타임’은 지금까지 실내에서 진행됐던 것과는 다르게 야외무대를 통해 관객들과 함께 진행됐다.

특히 방송 도중 전진은 “누구나 인생의 고비를 맞이하지 않냐. 어떻게 극복해 나가야 할지 모르겠다. 극복한 후에 남은 마음의 응어리를 어떻게 풀어야 할지 모르겠다”고 토로했다. 

이덕화는 “나는 인생의 고비 때마다 아내가 있었다. 아내 덕분에 잘 헤쳐나갈 수 있었다”고 애처가다운 면모를 뽐냈다.

이덕화는 아내 김보옥에게 “나를 살려줘서 고맙고, 두 아이 잘 키워줘서 고맙다. 나는 좋은 여자 만나서 출세했다”고 애틋한 사랑을 표했다. 전진은 그런 이덕화를 보며 눈물을 흘렸다. 전진은 “나도 좋은 여자 만나서 평생 행복하게 살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3.39상승 0.3918:01 12/06
  • 금 : 62.73상승 1.62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