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회승, 45kg 감량 전 별명이 유민상?

 
 
기사공유
유회승 45kg 감량./사진=JTBC 방송캡처

엔플라잉 유회승이 45㎏을 감량했다고 털어놔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13일 첫 방송된 JTBC '어서 말을 해'에서 엔플라잉 유회승은 "내가 학창시절 몸무게가 정말 많이 나갔다. 120㎏ 정도였다. 그래서 별명이 유민상이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유회승은 "다이어트의 이유는 첫사랑에게 고백하기 위해서였다. 45㎏을 감량했고 고백에 성공했다"며 웃었다.

이에 이홍기는 "지금까지 만나냐"고 질문했고 유회승은 고등학교 시절이었다며 손사래를 쳤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3.39상승 0.3918:01 12/06
  • 금 : 62.73상승 1.62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