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지원센터, 세종센터 개소 전국 62개로 확대

 
 
기사공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이 세종지역에 62번째 소상공인지원센터를 개소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지난 9일(금) 세종시 보람동에 위치한 스마트허브1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세종센터'를 새롭게 오픈했다.

세종센터 관할지역 사업체수는 10,820개, 종사자수는 22,500명, 전통시장은 4개로, 그간 공단 지원 사업에 참여하기 위해 공주센터로 방문해야 했던 세종지역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센터는 지역 소상공인의 창업과 경영 개선을 위한 상담, 교육을 통해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고, 정책자금 지원, 협업지원으로 경쟁력 있는 소상공인 육성에 앞장선다.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상인교육과 마케팅도 지원한다.

한편, 공단은 이날 세종센터 개소식에 앞서 세종특별자치시와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공단과 세종시가 소상공인, 전통시장의 성장·혁신지원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협약을 통해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보유 인프라를 적극 공유해 세종시 소상공인의 경영안정화와 전통시장 활성화에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세종센터 개소로 지역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이 보다 편리한 지원 서비스를 받게 될 것”이라며, “공단은 앞으로도 전국 지원센터별 현장밀착형 지원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힘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