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지창 아들, 이 정도로 훈남이었어?

 
 
기사공유
손지창 아들./사진=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캡처

배우 손지창 아들이 훈훈한 외모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2일 밤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손지창과 아들 경민 군이 깜짝 등장했다.

미국에서 지내는 손지창 부자는 방학을 맞아 잠시 한국에 머물던 중 이수근과 서장훈을 응원하기 위해 '무엇이든 물어보살'을 방문했다.

이수근은 훌쩍 큰 경민 군을 보며 "좋은 유전자만 다 받아서 인물이 좋다"고 칭찬했다. 또 서장훈은 "예전에 봤을 때는 아빠만 닮았다고 생각했는데 이제는 엄마가 슬슬 보인다"며 감탄했다.

두 사람은 경민 군이 한국은 물론 미국에서도 '무엇이든 물어보살'을 시청한다는 말에 반가워했다.

또 이수근은 은근슬쩍 'LA 한인 특집'을 추진했고, 손지창은 "장소 섭외를 해놓겠다"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7.40상승 22.7918:03 10/14
  • 코스닥 : 641.46상승 8.5118:03 10/14
  • 원달러 : 1184.90하락 3.918:03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18:03 10/14
  • 금 : 60.44상승 2.6718:03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