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회장 차녀, SK하이닉스에 '대리급'으로 입사

 
 
기사공유
/사진=뉴스1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둘째 딸 최민정(28)씨가 SK하이닉스에 입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재계와 IT업계 등에 따르면 최씨는 오는 16일부터 미국 워싱턴 D.C.에 위치한 SK하이닉스 인트라(INTRA) 조직에서 근무한다. 직급은 대리급으로 배정될 예정이다.

해당 조직은 국제통상 및 정책대응을 담당하는 곳으로 글로벌비즈니스를 두루 경험한 최씨와 맞아떨어진다는 평가다.

앞서 최씨는 2014년 중국 베이징대를 졸업하고 해군 사관후보생에 지원해 눈길을 끌었다. 함정 병과 장교로 근무하던 최씨는 2017년 전역후 중국 홍이투자 글로벌 M&A팀에서 일하다 최근 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최씨가 SK하이닉스에 입사하는 것이 맞다”며 “국제통상과 관련된 업무를 맡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최 회장의 장녀 최윤정(30) SK바이오팜 책임매니저는 학업을 위해 휴직할 것으로 알려졌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17.36하락 30.9414:25 08/26
  • 코스닥 : 586.26하락 22.7214:25 08/26
  • 원달러 : 1218.10상승 7.514:25 08/26
  • 두바이유 : 59.34하락 0.5814:25 08/26
  • 금 : 59.43하락 0.8614:25 08/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