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 상반기 보수 205억원…스톡옵션 194억원

 
 
기사공유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사진=오렌지라이프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가 상반기 급여로 205억원을 받았다. 이 중 스톡옵션 행사로 194억원의 차익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정 대표이사는 올 상반기 보수로 총 205억6400만원의 금액을 받았다. 정 대표이사는 급여 4억5000만원, 상여 6억1400만원, 기타 근로소득 5400만원, 스톡옵션 194억4500만원을 받았다.

정 대표는 2014년 행사가 2만2439원인 스톡옵션 82만주를 부여받았다. 이후 지난 1월 오렌지라이프가 신한금융지주 자회사로 편입이 확정됐을 당시 인수가격인 주당 4만7400원을 기준으로 옵션을 행사해 194억4500만원의 차익을 얻었다.

정 대표를 포함해 오렌지라이프 임원 22명이 스톡옵션을 행사하면서 513억9000만원의 차액을 받았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60.25상승 20.3523:59 08/20
  • 코스닥 : 607.01상승 12.3623:59 08/20
  • 원달러 : 1208.30하락 2.723:59 08/20
  • 두바이유 : 60.03상승 0.2923:59 08/20
  • 금 : 59.24상승 0.8423:59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