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크로사’ 오후 3시 日 히로시마 상륙… 동해안 강풍‧호우

 
 
기사공유
광복절인 15일 오전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직간접영향으로 울산 동구 주전몽돌해변에 거센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사진=윤일지 기자

태풍 ‘크로사’가 15일 오후 3시를 기점으로 일본 히로시마에 상륙한다. 이 영향으로 한국 동해안에는 강풍·호우 특보가 발효됐다.

15일 기상청에 따르면 일본 오사카 서남서쪽 해상에서 시속 26㎞로 북쪽으로 향하고 있는 태풍 ‘크로사’가 일본 히로시마에 상륙한다고 밝혔다.

‘크로사’는 중간 강도의 중형급 태풍으로 중심기압이 975hPa(헥토파스칼)이고 최대 풍속은 시속 108㎞(초속 30m)다. 강풍 반경은 360㎞다.

‘크로사’는 히로시마에 상륙한 후 16일 오전 3시쯤 독도 동쪽 약 130㎞ 해상을, 16일 오전 9시에는 독도 북동쪽 약 280㎞ 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 영향으로 동해안에는 강풍이 불고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부산, 울산, 경남 거제, 경북 일부, 강원 일부에는 강풍 특보가 발효됐고 경북 일부, 강원 일부에는 호우 특보가 발효됐다.
 

김남규 ngkim@mt.co.kr

머니S 금융증권팀 김남규입니다. 생활 밀착형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발빠른 정보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18:03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18:03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18:03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8:03 11/14
  • 금 : 61.48하락 0.6818:03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