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시장 면밀히 점검하겠다"… 금융위, 미국 금리역전 회의

 
 
기사공유
금융위원회/사진=뉴시스

금융위원회가 16일 미국 국채 장·단기금리 역전 등 대외 불확실성에 따른 국내 금융시장의 영향을 면밀히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금융위는 이날 오전 손병두 부위원장 주재로 내부 금융시장 점검회의를 열었다. 회의에는 손 부위원장과 김태현 사무처장을 비롯해 금융정책국장·자본시장정책관·금융산업국장·금융정책과장·자본시장과장·금융시장분석과장 등이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미국 국채 장·단기금리 역전으로 인한 글로벌 경기둔화 우려와 이에 따른 해외 금융시장 상황 및 국내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 등을 점검했다.

손 부위원장은 "글로벌 경기둔화와 미중 무역분쟁, 홍콩 시위 등 대외 불확실성에 따른 금융시장 움직임에 대해면밀히 모니터링 할 것"이라며 "컨틴전시 플랜을 재점검하는 등 시장안정 조치를 신속히 시행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것"을 당부했다.

지난 14일(현지시간) 장중 한때 10년 만기 미 국채 금리가 연 1.623%까지 떨어지면서 2년물 미 국채 금리(연 1.634%)를 밑돌았다. 금리 역전 현상이 발생하면 이후 예외 없이 경기침체로 이어졌다. 이 때문에 향후 경기둔화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세계 증시가 일제히 하락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