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대일민국' 작성?… "원래 필체"

 
 
기사공유
대일민국 나경원 논란 사진. /사진=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페이스북 캡처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광복절이었던 지난 15일 중국 충칭에 위치한 임시정부청사를 방문한 가운데 작성한 방명록에 대한민국을 ‘대일민국’이라고 적은 것 같다는 논란이 일고 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동행한 자당 의원들과 찍은 사진과 함께 “독립을 향한 그 숨 막히는 열정과 갈망을 느끼기 위해, 공산주의는 안 된다는 단호한 태도를 보였던 백범선생의 강인한 의지와 냉철한 현실 인식을 찾아 왔다”며 본인이 작성한 방명록 사진을 게재했다.

그가 공개한 방명록 사진에는 ‘조국의 독립을 위한 열정의 정신을 이어받아 강한 대한민국, 행복한 대한민국의 국민을 위한 길을 만들어 가겠습니다! 자유민주주의 수호!’라는 글귀와 ‘2019. 8. 15.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나경원’이라는 서명이 기재돼 있다.

이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나 원내대표가 ‘대한민국’을 ‘대일민국’으로 잘못 적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가 방명록에 쓴 문구 중 ‘한’이라는 글자는 총 여섯 번 나오는데 첫 번째로 쓴 ‘대한민국’의 ‘한’자가 ‘일’처럼 보인다는 것.

이는 지난 6일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우리 일본’이라고 발언한 데 대해 “의미 없는 단순한 습관”이라 해명한 직후라 더욱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대해 나 원내대표측은 “의도적인 왜곡”이라며 반박했다.

나 원내대표실 관계자는 16일 한 언론매체를 통해 “원래 필체가 그런 것”이라며 “제1야당의 원내대표가 충칭에 있는 임시정부청사까지 ‘대일민국’이라고 방명록에 썼겠나. 상식적으로 판단해달라”고 토로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7%
  • 43%
  • 코스피 : 2062.33상승 0.1118:01 09/17
  • 코스닥 : 644.28상승 5.6918:01 09/17
  • 원달러 : 1190.70상승 7.618:01 09/17
  • 두바이유 : 69.02상승 8.818:01 09/17
  • 금 : 63.88상승 5.5218:01 09/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