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금감원의 금융사 지적건수 20% 감소

 
 
기사공유
금융감독원./사진=머니S

지난해 금융회사들에 대한 금융감독원 검사결과 지적건수가 전년 대비 2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금감원이 발간한 '2018 연차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금감원이 금융회사들을 상대로 실시한 검사 결과 지적건수는 2706건으로 전년 대비 20%(675건) 감소했다.

업무유형별로 보면 경영관리·내부통제 관련 지적이 860건(31.7%)으로 가장 많았다. IT(434건, 16%) 및 보험영업(406건, 15%) 관련 지적도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조치요구 사항별로는 현지조치가 1058건(39%)으로 가장 많았고 개선 586건(21.6%), 문책 513건(18.9%) 등이 뒤를 이었다. 전년 대비 증가율은 자율처리 필요사항(72.7%), 주의(25.5%), 문책(24.8%)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지난해 기준 검사대상 기관은 5500개로 전년 말 대비 956개가 증가했다. 대부업자 및 사모투자전문회사 등이 늘어난 영향이다. 금융권역별로 보면 금융지주 9개, 은행 57개, 중소서민 3748개, 보험 59개, 금융투자 1462개, 기타 165개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23:59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23:59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23:59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23:59 09/20
  • 금 : 64.28상승 1.0523:59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