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골프장 카트사고, 50대 여성 사망… "부부동반 골프치러갔다가 날벼락"

 
 
기사공유
골프장. 사진은 본 기사와 무관/ / 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충북 제천의 골프장에서 카트사고가 발생해 50대 여성이 숨졌다. 

16일 오후 6시40분께 충북 제천시 한 골프장에서 카트가 전복됐다. 이 사고로 카트 뒷좌석에 타고 있던 A(55·여)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카트를 몰던 또 다른 여성 B(55)씨는 별다른 부상을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이날 부부동반으로 골프를 치러 왔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카트가 오르막길을 오르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골프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93상승 1.5810:23 09/20
  • 코스닥 : 648.27상승 2.5610:23 09/20
  • 원달러 : 1193.80상승 0.210:23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0:23 09/20
  • 금 : 63.23하락 0.0710:2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