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스타 '아기 듀공', 8개월 짧은 생 마감… "장에서 플라스틱 조각 나와"

 
 
기사공유
태국 리봉섬 인근 바다에서 발견된 아기 듀공. 사진은 제3자가 AP에 제공한 것이다./사진=AP/뉴시스
태국인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 온 '스타 아기 듀공' 마리암이 8개월의 짧은 생을 마감했다.

태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국립공원 야생동식물보호국은 마리암이 17일 새벽 수조 속에서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듀공은 멸종 위기의 해양 포유류다. 

국립공원보호국은 "마리암이 쇼크와 다른 이유 등으로 숨을 거뒀다"고 설명하고 "장에서 플라스틱 몇 조각이 나오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마리암은 지난 4월말 남부 끄라비 지역에서 어미와 떨어진 채 있다가 마을 주민들에 의해 발견됐다. 이후 코 리봉에 있는 듀공 보호구역으로 옮겨져 전문가들의 보살핌을 받아왔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