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대체로 '맑음'… 동해안·남부 폭염특보 '낮 최고 33도'

 
 
기사공유
서울 낮 최고기온이 34도까지 오른 24일 오후 서울 여의대교에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사진=뉴스1DB
일요일인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일부 지역에선 구름이 끼고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18일에는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차차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중부지방은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새벽 한때 구름이 많겠다. 경기 북부와 강원영서 북부에는 이날 새벽 5㎜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제주도는 5∼40㎜ 안팎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2도 ▲대전 22도 ▲광주 23도 ▲부산 25도 ▲대구 23도 ▲제주도 25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대전 30도 ▲광주 32도 ▲부산 31도 ▲대구 32도 ▲제주도 30도 등을 기록할 것으로 예보됐다.

폭염특보가 발효된 동해안과 경상도, 전남 동부 지역은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올라가 덥겠다. 일부 지역에선 열대야도 나타날 전망이다. 기상청은 "동해안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어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9.67하락 0.6809:37 09/20
  • 코스닥 : 646.19상승 0.4809:37 09/20
  • 원달러 : 1194.10상승 0.509:37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09:37 09/20
  • 금 : 63.23하락 0.0709:37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