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남편과 첫 키스 비하인드 밝혔는데… ‘미우새’ 나올까

 
 
기사공유
배우 구혜선(왼쪽)과 안재현. /사진=뉴스1 DB
배우 구혜선(35)이 남편 안재현(32)과 주고받은 문자메시지를 폭로하며 갈등을 암시한 가운데 녹화를 마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에 그대로 등장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18일 SBS 미우새 측에 따르면 현재 녹화를 마친 구혜선의 출연분 방송 여부를 두고 상황을 확인 중이다.

앞서 미우새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구혜선이 남편 안재현과의 결혼 생활을 낱낱이 공개하고 첫 키스 비하인드 등을 밝힌다고 알린 바 있지만 구혜선이 이날 오전 미우새 녹화 내용과 배치되는 남편 안재현과의 불화를 직접 폭로해 방송을 그대로 내보낼지 고민에 휩싸였다.

한편 구혜선과 안재현은 2015년 방영된 드라마 KBS 2TV ‘블러드’를 통해 연인으로 발전해 이듬해 결혼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2.33상승 0.1118:01 09/17
  • 코스닥 : 644.28상승 5.6918:01 09/17
  • 원달러 : 1190.70상승 7.618:01 09/17
  • 두바이유 : 69.02상승 8.818:01 09/17
  • 금 : 63.88상승 5.5218:01 09/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