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배, 미국 첫 수출… 농가소득 증대 기대

 
 
기사공유
/사진=농협전남지역본부 제공.
전남 나주배가 미국으로 첫 수출길에 올랐다.

농협전남지역본부와 나주배원예농협은 지난 16일 나주배원협 부덕종합유통센터에서 올해 수확한 배를 미국에 수출하기 위해 첫 선적행사를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강인규 나주시장, 김선용 나주시의회의장, 김석기 전남농협지역본부장을 비롯하여 수출업체 대표 등이 참석해 성공적인 수출 달성을 기원했다.

나주 배 재배농가는  2200여가구, 재배면적은 2000여 ha로 전국 배 재배면적의 약19%를 차지하고 있다

대미 배 수출은 수출단지로 지정을 받은 후 단계별 엄격한 검역과정을 통과해야만 가능하며 지난해 미국은 전남농협 배수출의 75%를 점유하는 가장 큰 시장이다. 

나주배원협은 최근 3년간 매년 약3만3000톤을 미국과 대만, 베트남에 수출했고, 올해는 4000톤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배민호 나주배원예농협 조합장은“올 초 저온피해를 극복하고 우리 농가들의 피와 땀으로 일궈낸 고품질의 나주배가 제값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은“나주는 전국 제1의 배 주산지로서, 나주배가 국내를 넘어 전세계의 브랜드가 돼야 한다”면서“전남농협은 나주배 수출활성화를 통한 농가소득 증대 기여에 적극 앞장 서겠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5:32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5:32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5:32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5:32 09/20
  • 금 : 63.23하락 0.0715:32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