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중공업, 원유운반석 수주에 7% 가까이 급등

 
 
기사공유
삼성중공업이 오세아니아 지역 선주로부터 원유 운반선 10척을 수주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19일 오후 1시15분 현재 삼성중공업은 전 거래일보다 6.93%(470원) 오른 7250원으로 거래중이다.

삼성중공업에 따르면 이번 수주 선박은 아프라막스급(11만3000DWT·재화중량톤) 액화천연가스(LNG) 연료추진 원유 운반선으로 2022년 1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 측은 이번 수주로 인해 국내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올해 목표의 절반을 넘어섰다고 말했다. 지금까지 수주는 29척, 29억달러로 목표한 78억달러의 54%에 달한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70상승 0.1818:03 09/23
  • 코스닥 : 645.01하락 4.0618:03 09/23
  • 원달러 : 1194.00상승 618:03 09/23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3
  • 금 : 64.28상승 1.0518:03 09/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