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호날두 아웃… 자막 세로로 읽어 보니?

 
 
기사공유
슈돌 호날두 아웃 자막. /사진=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이 ‘노쇼 논란’을 일으킨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유벤투스)를 세로드립으로 비꼬았다. 세로드립이란 각 문단의 첫글자를 조합하면 다른 뜻의 말이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방송에서는 지난달 26일 펼쳐진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전에 출전한 이동국과 박주호의 모습이 담겼다.

방송에서 두 사람은 K리그 팬들이 투표로 뽑는 올스타 11인에 당당히 뽑히며 시안이와 건나블리(건후-나은)에게 자랑스러운 아빠의 모습을 보였다.

아울러 슈돌 측은 이날 친선경기에 최대 관심사였던 호날두의 출전이 무산된 점을 세로드립 자막으로 비판해 웃음을 안겼다.

세로드립은 ‘호’우주의보가 해제된 어느 여름날, ‘날’마다 있는 이벤트가 아니다!, ‘두’아빠가 한팀으로 뛰는, ‘아’주 특별한 경기가 펼쳐지는 이곳!, ‘웃’음기 싹 빼고 수행할 미션이 있었으니...로 앞글자를 조합하면 ‘호날두 아웃’이 완성된다.

한편 호날두는 당시 그를 보기 위해 전국에서 모인 6만여명의 관중의 기대를 저버리고 출전하지 않으며 ‘호날두 노쇼’ 사태를 일으켰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2.22상승 13.0215:30 09/16
  • 코스닥 : 638.59상승 8.2215:30 09/16
  • 원달러 : 1183.10하락 7.915:30 09/16
  • 두바이유 : 60.22하락 0.1615:30 09/16
  • 금 : 58.36하락 0.9615:30 09/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