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메이필드호텔, '써스티문 비어 페스티벌' 개최… 야외 정원에서 수제 맥주와 라틴 음악

 
 
기사공유
메이필드호텔이 8월30일과 31일 양일간 '써스티문 비어 페스티벌(Thirsty Moon Beer Festival)'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메이필드호텔

'써스티문 비어 페스티벌'은 야외 정원에서 달빛과 함께 맥주를 즐길 수 있는 메이필드호텔의 시그니처 축제다. 유러피안 스타일의 야외 정원인 아트리움과 로얄마일 테라스에서 합리적인 가격으로 다양한 맥주와 고품격 호텔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써스티문 비어 페스티벌'에는 수제맥주와 수입맥주, 국내맥주 등이 다양하게 마련돼 있다. 국내 톱 3 규모의 브루어리인 '문베어 브루잉'과 미식 프로그램에서 수제맥주 맛집으로 소개된 '플레이그라운드', 제주의 청정한 향을 담은 '제주맥주', 미국 1세대 크래프트 맥주로 꼽히는 '구스 아일랜드' 등 국내 유명 수제맥주를 즐길 수 있다.

또한, 오랜 역사를 가진 '파울라너'와 프랑스 정통 맥주인 '크로넨버그1664블랑', '2019 더치 비어 챌린지 필스(Dutch Beer Challange Pils)'에서 금메달을 수상한 '오이디푸스 필스너'까지 최고의 맛과 향을 자랑하는 수입맥주도 맛볼 수 있다.

이 외에도, 찹스테이크&올리브 포카치아와 버팔로 윙, 킬바사 소시지, 숙주&베이컨 팬케이크, 써스티문 플래터 등 고품격의 호텔 요리도 준비돼 있다. 맥주와 잘 어울리는 골뱅이 무침과 국물 떡볶이, 애호박 전 등도 마련해 메뉴를 다양화했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에는 겟올라잇 라틴 밴드인 '비다 로카(Vida Loca)'의 열정적인 공연도 진행돼 여름 밤의 야외 축제 분위기를 더욱 무르익게 할 예정이다. 31일에는 19세 미만 청소년 및 어린이, 영유아 동반도 가능해 가족 축제로도 즐길 수 있다.

럭키드로우 행사와 SNS 해시태그 이벤트, 베스트 드레서 이벤트도 진행한다. 추첨을 통해 뷔페 및 레스토랑 이용권 2매, 스킨케어 세트 등을 증정한다.

입장권은 2만5000원이며 레드락 한 잔과 수제/수입/국산 맥주 세 잔, 스낵키트가 포함되어 있다. SNS 이벤트 참여고객과 메이필드호텔 캐슬 클럽 멤버쉽, 마곡 입주기업 임직원 및 강서구 주민이라면 입장 티켓 한하여 1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30일 입장에 한해 네이버 엔페이(NPay)로 예약 및 결제시 15%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전화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8:03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8:03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8:03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8:03 10/15
  • 금 : 60.03하락 0.4118:0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