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중, 오해받은 이국적 외모 어떻길래?

 
 
기사공유
김원중 오해.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동상이몽2’에 출연한 김원중이 이국적 외모로 오해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톱모델 김원중 곽지영 부부의 신혼 일상이 공개됐다.

김원중의 이국적 외모에 대해 윤상현은 “처음에 외국 사람인줄 알았다”고 했고, 김원중 역시 “혼혈이라는 오해를 많이 받았다”고 말했다. 서장훈은 "킹원중 인정해, 모델계에서도 아이돌"이라면서 "우리나라 남자 모델 원톱"이라며 인정했다. 

한편 10년 차 톱모델 부부인 두 사람은 모델 꼬꼬마 신인시절에 첫 만남을 가졌다고 했다. 곽지영은 "오빠가 나한테 첫눈에 반한 것 같다"고 했고, 김원중은 이를 인정했다. 2010년도 커플화보로 인연이 시작, 그 이후 전국 촬영 때 두번째 만남으로 인연이 이어졌다고 했다. 김원중은 "쉬는 시간에 체력이 저하돼서 자고 있는데 혼자 두꺼운 책을 읽더라"면서 "이 여자는 다르다, 지성인이라 생각되어 호감이 가득했다"고 했다.

세번째 만남에서 김원중은 "수학여행 컨셉, 날씨가 우중충했는데 지영 쪽으로 빛살이 퍼지더라"면서 "그때 이 여자다 결정해, 어떻게든 연애해야겠다고 생각, 항상 지영이네 집을 찾아가 마음의 문을 두드렸다"고 했고, 김원중은 "매일 3개월은 기본으로 갔다, 꼬셔야 되니까"라면서 7년 정도 연애 후 2018년 5월 결혼에 골인했다며 신혼 2년차 모습을 보였다.

아침부터 깨소금 풍기는 모습으로 등장, 미니멀리즘 가구에 이어, 특히 옷장이 눈길을 끌었다. 이때, 곽지영은 정리의 여왕 모습을 보였다. 줄맞춤 정렬은 기본이었다. 서장훈은 "너무 좋아, 정말 훌륭한 분"라며 박수갈채를 쳤다. 김원중은 "사랑받으려고 청소해도 다시 하더라"고 했고, 곽지영은 "청소하면 스트레스 풀린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