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모♥서수연 득남… "산모와 아이 둘다 건강"

 
 
기사공유
이필모 서수연 부부.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캡처

탤런트 이필모(45)·인테리어디자이너 서수연(34) 부부가 득남했다.

이필모 소속사 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는 20일 “서수연씨가 지난 14일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라며 “이필모는 아내의 산후조리를 돕고 있다”고 밝혔다.

이필모와 서수연은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통해 결혼한 1호 부부다.

지난해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연애의 맛’ 시즌1으로 인연을 맺었고, 올해 2월 결혼식을 올렸다. 이들은 “속도위반은 아니다”라고 밝혔지만 지난 6월 서수연씨가 임신 6개월 차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필모는 당시 “그동안 제 삶에도 커다란 변화가 있었다”며 “이제 가장이자 곧 태어날 작은 필모의 아버지가 됐다. 40대의 배우로 또 한 걸음 내디뎌 언제나 책임감 있는 모습과 연기로 여러분들을 만나기 위해 더욱 더 담금질하겠다”고 전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65상승 6.818:01 12/09
  • 코스닥 : 627.86하락 0.2418:01 12/09
  • 원달러 : 1189.90상승 0.318:01 12/09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9
  • 금 : 63.02상승 0.2918:01 12/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