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생명과학, 바이엘코리아 안성공장 매입… 조영제 생산 나서

 
 
기사공유
./사진=동국제약
동국생명과학이 바이엘코리아의 경기도 안성공장을 매입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매입한 안성공장에는 약 1만7000㎡의 대지와 건물 및 관련 시설들이 포함된다. 계약금액은 비공개로 진행됐다.

동국생명과학은 이 공장을 향후 파미레이 등 조영제 완제품 및 원료의약품을 확대 공급하는 생산기지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양사는 이번에 합의한 내용에 따라 2020년 6월까지 공장 인수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며 이에 앞서 바이엘코리아는 해당 공장에서 생산하던 조영제 제품의 생산라인을 2018년 말 독일로 이전했다.

정기호 동국생명과학 대표는 “이번 바이엘코리아 공장인수를 기반으로 국내시장은 물론 미국, 일본 등 의약 선진국을 중심으로 해외 네트워크를 통한 수출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동국생명과학은 2017년 5월 동국제약의 조영제 사업부문에서 분사됐다. 조영제 파미레이 및 원료의약품을 기반으로, 모바일CT, 초음파 등 진단장비와 AI, 체외진단 등 기타의료기기 분야까지 사업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86상승 24.0218:01 10/22
  • 코스닥 : 655.91상승 6.7318:01 10/22
  • 원달러 : 1169.70하락 2.318:01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8:01 10/22
  • 금 : 59.38하락 0.3218:01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