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앱스토어도 청불 게임 뜬다

 
 
기사공유
/사진=애플 앱스토어 홈페이지
애플 앱스토어에서 ‘청소년이용불가’ 게임물이 유통된다. 구글플레이 스토어와 달리 청소년이용불가 등급 게임을 유통하지 않았던 애플 앱스토어 정책이 변경되면서 국내 게임산업에도 변화의 바람이 불 전망이다.

20일 게임물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개최된 회의에서 애플과 맺은 ‘자체등급분류사업자 등급분류기준 협약’의 개정안을 의결하고 이달 5일 개정된 내용으로 애플 측과 협약을 체결했다.

애플은 지난해 12월26일 게임위로부터 자체등급분류사업자로 지정을 받았으나 청소년이용불가 등급 게임물은 국내에 제공하지 않는다는 내용으로 ‘자체등급분류 기준 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애플 앱스토어에서는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의 게임물이 제공되지 않았다.

이번 ‘자체등급분류 기준 협약’ 개정안에는 애플이 앱스토어에서 게임위로부터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을 받은 게임물을 유통하는 내용과 관련 게임물의 등급표시 방법에 대한 내용이 추가됐다.

협약이 체결됨에 따라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청소년이용불가 게임물을 유통하지 못했던 국내 개발사에게 새로운 시장이 열릴 전망이다.

앞서 게임위를 통해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을 받아 유통했던 게임들은 애플 측에 신청할 경우 앱스토어 등재가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례로 국내 유통중인 고포류(고스톱·포커류)게임도 애플이 성인인증시스템을 정비하는 대로 빠르면 이번주 안에 앱스토어 등재가 유력한 상황이다.

이재홍 게임위 위원장은 “이번 협약 체결은 게임위와 애플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뤄졌다”며 “향후에도 자체등급분류사업자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게임산업의 건전한 발전과 이용자 보호를 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