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안가요"… 백두산·울릉도·독도 '역사여행' 인기

 
 
기사공유
/사진=공영쇼핑

공영쇼핑이 판매하는 ‘역사여행 시리즈’가 인기다. 일본 여행을 자제하는 분위기 속에서 역사적 의미를 담은 여행 상품이 주목을 받고 있다. 

공영쇼핑은 지난 6월 첫 방송된 ‘백두산 4박5일’ 여행이 3회 방송만에 주문액 약 18억원을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및 3·1 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기획된 백두산 여행은 고구려 유적지 관광도 포함돼 그 의미를 더했다.  

광복절을 앞두고 지난 12일 방송된 ‘울릉도·독도 2박3일’ 상품은 1회 방송만에 주문액 약 9억원을 달성했다. 3~4월 방송에서 2억~3억원어치가 팔렸던 것과 대조적이다. 독도 여행을 선택 관광이 아닌 필수 코스로 포함하면서 약 2~3배의 판매고를 올렸다는 게 공영쇼핑의 설명이다.

공영쇼핑은 역사여행 시리즈의 인기에 힘입어 오는 21일 밤 10시45분 ‘중경(충칭) 임시정부·장가계(장자제) 4박5일’ 여행 상품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번 여행에서는 충칭에 위치한 항일운동의 본거지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마지막 청사를 둘러본다. 상하이부터 충칭까지 임시정부 청사가 있었던 여러 지역의 독립운동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나침반의 길’ 박물관도 일정에 포함됐다. 이 밖에도 영화 아바타로 유명한 장자제도 관광할 수 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2.22상승 13.0215:30 09/16
  • 코스닥 : 638.59상승 8.2215:30 09/16
  • 원달러 : 1183.10하락 7.915:30 09/16
  • 두바이유 : 60.22하락 0.1615:30 09/16
  • 금 : 58.36하락 0.9615:30 09/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