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코리아, 분식회계 의혹설 부인… 주가는 하향세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휠라코리아가 중국 합작사의 분식회계 의혹설을 공식 부인했음에도 주가는 연일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21일 오전 10시44분 현재 휠라코리아는 전 거래일보다 3.44%(1900원) 내린 5만3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휠라코리아는 중국 합작사인 안타스포츠(ANTA SPORTS)가 분식회계로 관계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다는 보도는 사실무근이라고 전날 공시했다.

최근 안타스포츠가 분식회계 의혹이 있고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다는 설이 해외에서 제기되면서 휠라코리아 주가는 지난 14일부터 20일까지 4거래일 동안 8.15% 떨어졌다. 휠라코리아와 안타스포츠는 중국·홍콩·마카오·싱가포르 지역에서 휠라스포츠 상표권 보유 합작사를 운영하고 있다.

한편 휠라코리아의 상반기 연결 매출액은 1조7939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22.27% 늘었고 영업이익은 2607억원으로 29.98%, 순이익은 1882억원으로 16.97% 각각 증가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0.73상승 8.418:03 09/18
  • 코스닥 : 645.12상승 0.8418:03 09/18
  • 원달러 : 1191.30상승 0.618:03 09/18
  • 두바이유 : 64.55하락 4.4718:03 09/18
  • 금 : 67.53상승 3.6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