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괌 이어 인천-다낭노선 증편… 10월부터 주14회 운항

 
 
기사공유

/사진=에어서울
에어서울은 인천-다낭노선의 주간 스케줄을 증편해 여행객들의 편의를 높인다고 21일 밝혔다. 기존에 야간 시간대만 운항했던 인천-다낭노선에 오는 10월1일부터 아침 출발 스케줄을 추가해 하루 두 편씩 주 14회로 운항한다.

에어서울은 다낭노선 증편을 기념해 오늘(21일) 오후 3시부터 깜짝 특가를 실시한다. 이번 특가는 편도총액 13만2100원부터 시작된다. 왕복총액은 26만2900원부터다. 탑승기간은 오는 10월1일부터 26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괌에 이어 인기 휴양지인 다낭노선도 10월1일부로 주간편 스케줄을 추가했다”며 “다낭은 특히 영유아를 포함한 가족단위 승객도 많아 보다 편리한 여행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0.28상승 9.9314:48 09/20
  • 코스닥 : 648.76상승 3.0514:48 09/20
  • 원달러 : 1189.50하락 4.114:48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4:48 09/20
  • 금 : 63.23하락 0.0714:48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