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vs LM엔터… 가처분 항고심 첫 심문기일 9월24일

 
 
기사공유
강다니엘. /사진=장동규 기자

가수 강다니엘과 소속사 LM엔터테인먼트(이하 LM) 간 전속계약 가처분 이의 신청 항고심 심문기일이 오는 9월24일 열린다.

서울고등법원 제25민사부는 다음달 24일 강다니엘과 LM의 전속계약 가처분 이의 신청 항고심 첫 심문기일을 열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강다니엘은 지난 3월 LM을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서를 법원에 제출했다.

이후 재판부는 지난 5월 전속계약 효력 정지에 가처분에 대한 전부 인용 결정을 내렸고, 지난 7월 가처분 결정은 인가했다.

하지만 LM은 이에 불복하며 항고장을 제출하고 “상급심의 판단을 받도록 하겠다”고 반박했다.

LM은 “최근 진실을 밝힐 수 있는 새로운 소송 자료를 입수했다. 본 사건과 밀접하게 관련이 있는 자료로 원심에서 입수하지 못하였던 자료들”이라며 “항고심에서 LM이 강다니엘과의 전속계약을 위반한 것이 아니라는 점과 본 분쟁이 LM의 전속계약 위반으로 인한 것이 아니었다는 점을 밝히겠다”고 주장했다.

한편 강다니엘은 지난달 25일 솔로 앨범 ‘컬러 온 미’를 발표하고 활동을 시작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28상승 7.9314:20 09/20
  • 코스닥 : 648.23상승 2.5214:20 09/20
  • 원달러 : 1189.60하락 414:20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4:20 09/20
  • 금 : 63.23하락 0.0714:20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