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신임 사장에 안현호 전 지경부 차관 내정

 
 
기사공유
안현호 전 지식경제부 차관 / 사진=KAI
한국항공우주산업(KAI) 대표이사에 지식경제부(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을 지낸 안현호 한국산업기술대 총장이 선임됐다.

KAI 이사후보추천위원회는 21일 신임 사장선임을 위한 사내이사 후보에 안현호 전 지식경제부 차관을 추천했다고 밝혔다.

KAI는 또한 이날 임시이사회를 열고 임시주주총회에 상정할 안건인 ‘이사 선임의 건’을 결의했다. 다음달 5일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대표이사 선임을 확정할 계획이다.

안 내정자는 지식경제부 차관과 한국무역협회 부회장을 역임해 항공우주산업의 육성과 수출 산업화를 이끌 전문가로 평가된다.

이사후보추천위원회는 “안 전 차관은 과거 자본재 산업국과 산업기술국, 산업경제실을 이끌어 산업육성정책에 정통하고 무역협회 부회장을 지내 해외시장에 대한 이해도 매우 높다”며 “정부 정책에 발맞춰 국내 항공우주산업을 혁신성장 동력으로 육성하고 수출시장을 개척할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추천 배경을 설명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2.49상승 5.8914:27 11/22
  • 코스닥 : 636.19상승 0.214:27 11/22
  • 원달러 : 1177.60하락 0.514:27 11/22
  • 두바이유 : 63.97상승 1.5714:27 11/22
  • 금 : 62.13상승 1.6814:27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