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제2회 예빛섬 영화제' 후원

 
 
기사공유
우리은행은 오는 23~24일 반포한강공원 내 세빛섬에서 서울주택도시공사가 개최하는 예빛섬 영화제를 후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제2회 예빛섬 영화제의 주제는 가족으로 누구나 참여해 다양한 문화체험이 가능하다. 영화 상영 전에는 캐리커처, 타투스티커 등 사전행사가 진행되며 비파 연주 및 버스킹 밴드 네개 팀의 공연도 이어진다. 이밖에 모든 관객이 참여할 수 있는 경품 추첨 이벤트와 레드카펫 포토존, SNS 인증샷 이벤트도 준비됐다.

영화 상영의 경우 23일 오후 7시30분 배우 최우식 주연의 '거인'이, 24일 배우 이요원과 이솜 주연의 '그래, 가족'이 각각 무료 상영된다. 우리은행은 지난해부터 예빛섬 영화제를 후원하고 있으며 2008년부터 11년째 예술의전당 제야음악회도 후원하는 등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 한강 예빛섬을 찾은 시민들이 가족과 함께 건전하고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서울주택도시공사가 개최하는 예빛섬 영화제를 후원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8:03 09/20
  • 금 : 63.23하락 0.07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