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투, 싱가포르 기업인수금융 공동대표주간

 
 
기사공유

신한금융투자는 싱가포르 현지기업의 인수금융 공동대표주간 업무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공동대표주간사인 Deutsch Bank AG. Singapore와 함께 진행한 이번 거래의 차주는 아시아를 대표하는 소비자 금융회사인 싱가포르 LOLC Private Limited(LOLC)이며 총 5000만달러 규모의 선순위 대출로 진행됐다.

신한금투는 GIB 사업부문 출범과 함께 그룹의 주요 진출 지역인 동남아시아에서 성과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베트남 현지 기업의 동화채권 및 인도네시아 기업의 김치본드를 대표주간했으며 지난 5월에도 9000만 달러 규모로 인도네시아 기업의 김치본드를 성공적으로 발행하는 등 동남아시아 IB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신한금투 관계자는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을 넘어 동남아시아 금융중심지인 싱가포르에서 대표주간 업무를 수행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인 아시아 커버리지 확대를 통해 동남아시아 각국의 자본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7.06상승 7.8613:36 09/16
  • 코스닥 : 636.58상승 6.2113:36 09/16
  • 원달러 : 1184.50하락 6.513:36 09/16
  • 두바이유 : 60.22하락 0.1613:36 09/16
  • 금 : 58.36하락 0.9613:36 09/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