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속되는 논란에… 이재정 교육감 "뭐가 문제인지 모르겠다"

 
 
기사공유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사진=임한별 기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 논문 제1저자 등재 논란을 놓고 "무엇이 문제인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 22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조국 후보자의 딸이 고등학생때 '논문 제1저자'였다고 여기저기에서 문제를 제기하고 있다"며 "참다못해 한마디 한다"고 말했다.

그는 "2010년 당시 이명박정부 시절 대학입시 사정관제도를 도입하면서 여러가지 활동을 입시평가에 반영했다"며 "이런 활동의 일환으로 장려한 것 중 하나가 학생들이 대학 교수 등 전문가들로부터 보다 '전문적인 교육' 경험을 쌓는 것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이런 실습이 끝나면 실습보고서 같은 것을 쓴다"며 "미국에서는 이런 보고서를 '에세이'라고 부르는데 우리 말로는 적절한 것이 없어 '논문'이라고 부른다"고 짚었다.

또 "미국에서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대체로 이런 '에세이'를 쓰는 훈련을 하는데, 이럴 경우 당연히 제1저자가 된다"며 "'에세이'를 쓰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조사연구를 하고 자기 경험과 이해를 바탕으로 자기주장을 쓰는 것이다. 조 후보 따님의 경우도 대학교수의 지도 아래 현장실습을 한 것이고, 그 경험을 '에세이'로 써서 보고서를 제출한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영미계통의 학교에서는 초등학교부터 대학까지 '에세이'를 쓰는 것이 기본이다"라며 "자기 보고서를 자신의 이름으로 내는 것이 무엇이 문제인지 모르겠다"라고 밝혔다.

그는 끝으로 "중복해서 이런 실습을 했다는 것은 당시에 권장한 사항이다"라며 "저는 그저 이 문제를 제대로 이해하자는 뜻에서 글을 썼다"라고 맺었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게시글. /사진=이재정 교육감 페이스북 캡처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