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프리미엄 한우 전문점 ‘창고43 샛강점’ 오픈

 
 
기사공유
bhc가 운영하는 프리미엄 한우 전문점 ‘창고43’이 지난 20일 ‘샛강점’을 오픈했다.

이번에 새롭게 문을 연 창고43 샛강점은 155평에 총 200석 규모이다. 넓은 홀에는 테이블석 132석이 준비되어 있어 동시에 다인원을 수용할 수 있으며 홀 이외에도 비즈니스 미팅 및 가족 모임에 적합한 다인실 룸 8개가 준비되어 있다. 여기에 창고43만의 모던한 인테리어와 세련된 디자인으로 고객들이 편안한 분위기에서 식사를 즐길 수 있다.

창고43 샛강점은 9호선 샛강역에서 도보 3분 거리인 나라키움 빌딩 2층에 입점해 있으며 여의교를 통해 바로 연결되는 지역으로 접근성이 좋다. 이에 창고43 샛강점은 인근 주민들과 직장인들은 물론 인접 지역의 고객들 또한 아우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창고43 관계자는 “창고43은 현재 수도권을 중심으로 14개의 매장을 운영하며 한우 맛집으로 주목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격식 있는 인테리어는 물론 최상급 한우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맛과 멋을 모두 갖춘 한우전문점으로 거듭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창고43은 청정지역에서 자란 플러스 등급의 최고 품질의 토종 한우만을 선보이는 프리미엄 한우전문점으로 끌칼을 이용해 결대로 고기를 찢어서 먹는 것으로 소문난 맛집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35상승 9.6218:01 09/19
  • 코스닥 : 645.71상승 0.5918:01 09/19
  • 원달러 : 1193.60상승 2.318:01 09/19
  • 두바이유 : 63.60하락 0.9518:01 09/19
  • 금 : 63.23하락 0.0718:01 09/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