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아크로 서울 포레스트 비주거시설 매각 검토

 
 
기사공유
아크로 서울 포레스트 공사현장. /사진=김창성 기자
대림산업이 아크로 서울 포레스트 내 비주거 시설 매각을 검토 중이다.

23일 대림산업에 따르면 이와 관련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주관사를 선정해 매각을 검토 중”이라고 전날 공시했다.

아크로 서울 포레스트는 서울 성동구 뚝섬 상업용지 3구역에 들어서는 주상복합 단지다. 이 단지는 지하 5층~지상 49층 280가구 주거시설 2개동 지하 7층~지상 33층 오피스 빌딩 1개 동, 4층 규모 아트센터, 지하 1층 및 일부 1층 상업시설 등으로 구성됐다.

대림산업이 이번에 매각을 추진하는 구역은 오피스 1개동과 상업·문화시설 등이다. 앞서 2017년 주거 2개동은 3.3㎡당 4750만원에 분양됐다.

대림산업 측은 앞으로 구체적인 내용이 확정되는 시점 또는 6개월 이내에 관련 내용을 재공시할 계획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5.41상승 4.6812:42 09/19
  • 코스닥 : 644.38하락 0.7412:42 09/19
  • 원달러 : 1195.80상승 4.512:42 09/19
  • 두바이유 : 63.60하락 0.9512:42 09/19
  • 금 : 63.30하락 4.2312:42 09/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