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팡 식사거절에 배신감"… 3000만원 별풍선 쏜 극성팬 '극단적 선택 시도'

 
 
기사공유
BJ 양팡. /사진=양팡 SNS

유명 1인 방송 진행자 BJ 양팡(양은지)에게 거액의 후원을 한 40대 팬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이 소식이 전해지며 23일 오전 5시 기준 양팡의 이름은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상위에 올랐다.

지난 22일 한 매체는 아프리카TV를 통해 3000만원을 후원한 열혈 팬 A씨(45)가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매체는 "3000만원 상당의 별풍선을 쏜 BJ 양팡의 한 열혈팬이 '양팡이 약속을 지키지 않아 천호대교로 갈 예정'이라는 제보를 받았다"라고 밝히며 제보자와 인터뷰한 내용을 공개했다.

A씨는 "열혈팬은 전통적으로 소원권이라는 것을 받는데 양팡에게 '식사를 하자'고 했으나 들어주지 않았다"면서 "금전적 피해보다 약속 이행을 하지 않았다는 배신감과 상실감이 크다"라고 말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양팡에게 별풍선이라 불리는 후원금 3000만원을 보낸 후, 이에 대한 대가로 "식사를 함께 하자"고 요구했다. 그러나 양팡은 "팬과의 사적인 만남은 있을 수 없다"며 거절했고 배신감을 느낀 A씨는 '투신할 것'이라고 전한 뒤 실행에 옮겼다. 이후 A씨는 무사히 구조돼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로 알려졌다.

한편 해당 매체는 A씨의 유서도 함께 공개했다. A씨는 유서를 통해 "TO 양팡. 없는 약속들이었다. 환불하라. 엄마, 누나 미안해"라고 말했다.

양팡 측은 A씨의 주장에 “식사제안을 들은 적도, 들어줄 이유도 없다”며 “방송에서 별풍선 후원을 유도한 적도 없다”고 밝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5하락 18.4718:01 11/13
  • 코스닥 : 661.85하락 3.2918:01 11/13
  • 원달러 : 1167.80상승 718:01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8:01 11/13
  • 금 : 62.16상승 1.0118:01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