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박나래가 이상형? 우린 피섞인 형제"

 
 
기사공유
성훈 박나래. /사진=섹션TV 방송캡처

성훈이 박나래와의 관계에 대해 "피가 섞인 형제"라고 말해 관심이 집중됐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배우 성훈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성훈은 '어깨깡패'되는 법을 직접 시범보였다. 성훈은 운동 뿐아니라 다이어트에도 열을 올리는 바. 성훈은 "먹는 게 6 휴식이 3 운동이 1, 기간을 정해놓고 고단백 저탄수화물. 술과 과일은 절대 먹지 않는다."고 자신의 다이어트 방법을 풀었다.

성훈은 화제가 된 먹방에 대해서도 답했다. 성훈 본인이 꼽은 '나 혼자 산다' 최고의 머강은 시리얼이었다. 성훈은 "다이어트 하는 도중에 먹은 것. 그 때 가장 맛있게 먹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최근 성훈은 유기견 '양희'를 반려견으로 맞이해 화제를 모았다. 성훈은 "사실 양희도 입양을 생각하고 키운 것은 아냐. 임시보호처가 필요해 맡았던 것. 같이 있다보니 자꾸 신경쓰이고 무엇보다 아이가 하는 짓이 너무 예쁘다."고 입양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이어 "사람은 좋아했지만 이렇게 활발하지는 않았다. 요즘 성격이 변하고 있는 거 같다."고 양희의 근황을 전하기도. 성훈은 "양희가 있다고 없던 행복이 생기는 건 아냐. 양희가 없었으면 외로울 시간이 편안한 시간이 됐다."고 양희로 인해 달라진 점을 밝혔다.

성훈은 이상형도 공개했다. 보기도 이어졌다. 섹시, 귀여움, 마음이 예쁜 여자 중 성훈은 '마음이 예쁜 여자'를 골랐다. 성훈은 "챙겨줄 수 있는 사람을 선호. 성품이 훌륭한 분이 제 옆에 있어줄 것 같다. 저는 장난기가 많고 옆에 있는 사람을 괴롭히는 편. 마음이 예쁘신 분이 딱 맞는다"고 답했다. 

이에 김정현은 “(박)나래 누나랑 딱 맞을 것 같다”고 썸 기류를 형성하려고 시도했다. 그러나 성훈은 “어쩌면 나래랑 저는 피가 섞인 형제일 수도 있다. 가족끼리 그러면 안 될 것 같다”고 철벽을 치며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8.64상승 9.4412:39 09/16
  • 코스닥 : 634.43상승 4.0612:39 09/16
  • 원달러 : 1183.50하락 7.512:39 09/16
  • 두바이유 : 60.22하락 0.1612:39 09/16
  • 금 : 58.36하락 0.9612:39 09/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