없어서 못파는 팰리세이드, 중고차시장서도 인기

 
 
기사공유

현대자동차 팰리세이드.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의 대형SUV 팰리세이드. 없어서 못 파는 이 차는 중고차시장에서도 뜨겁다. 23일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에 따르면 최근 자사 플랫폼에서 거래된 차량의 평균 판매기간을 조사한 결과, 현대차 팰리세이드가 평균 판매기간이 가장 짧았다.

이번 조사는 지난 6월1일부터 이달 20일까지 SK엔카닷컴에서 판매 신고된 매물 중 연식별로 100대 이상 판매된 차량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1위는 대형SUV 팰리세이드로 평균 판매기간이 9.1일이었다. 지난해 말 출시 후 국내 대형SUV 붐을 일으킬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는 팰리세이드. 중고차의 경우 신차 구매 시 거쳐야 하는 출고 대기기간이 없어 휴가철과 관계 없이 높은 인기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어 현대차 그랜저 TG(2005년식)가 12.3일로 2위, 현대차 벨로스터(2011년식)가 12.6일로 3위, 현대차 그랜드 스타렉스(2008년식)가 12.8일로 4위를 차지했다. 경차인 기아차 모닝(2010년식)과 쉐보레 마티즈(2008년식)는 평균 판매기간이 각각 12.9일, 13.0일로 5위와 6위를 차지했다. 7위와 8위는 현대차 NF 쏘나타로 2008년식이 13.4일, 2006년식이 13.7일을 기록했다. 9위와 10위는 기아차 모닝 2011년식과 2012년식이 나란히 차지했다. 판매기간은 각각 13.8일, 14.0일이다.

박홍규 SK엔카 사업총괄본부 본부장은 “현대 팰리세이드를 제외하고 빨리 팔린 차들이 대부분 시세가 높지 않은 오래된 연식의 모델로 지난 1월 조사에서 최신 연식의 모델들이 상위를 차지했던 것과는 다소 상반되는 결과가 나왔다”며 “중고차시장의 비수기인 휴가철이 지나고 거래가 늘어나면 다시 베스트셀링 모델이 상위권을 차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