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에 "독도 표기 수정, 방사능 위험성 우려"

 
 
기사공유
대한체육회가 2020년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에 공식 홈페이지 독도 표기와 관련해 수정을 요구했다. 빨간 동그라미가 독도로 보이는 표기다. /사진=2020 도쿄올림픽 홈페이지 캡처


대한체육회가 도쿄올림픽 단장 회의 마지막 날인 22일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와 개별면담을 가졌다. 

이날 대한체육회는 일본 도쿄에서 진행된 선수단장 회의의 국가별 개별 면담에 참석했다. 지난 20일부터 사흘간 진행된 이번 회의는 도쿄올림픽 개최를 1년 앞두고 전세계 참가국의 국가올림픽위원회(NOC) 대표단과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만나 대회 준비 상황을 공유하고 점검하는 자리이다. 

개별 면담에서 대한체육회는 홈페이지 내에 독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한 문제의 즉각적인 수정을 위한 대책을 요구했다. 도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의 성화 봉송 경로를 소개한 지도에는 독도가 일본의 영토인 것처럼 표시돼 있기 때문.

대한체육회는 IOC 측에도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 홈페이지 내에 독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한 문제를 지적하고, 즉각 수정해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IOC는 대회조직위원회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문제 해결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또 첫날 전체 회의에 이어 또 한 번 방사능 안전성 문제에 대한 우려를 제기했다.

앞서 지난 20일 본회의에서는 후쿠시마 원전 사고에 따른 방사능 노출 위험과 후쿠시마산 식자재의 안전성에 우려를 표명했다. 하지만 조직위원회는 안전한 식품 보급을 위해 힘쓰고 있다는 원론적인 입장만을 밝혔다. 이에 대한체육회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측에도 전문적인 국제기구가 검증한 객관적 자료를 제시해 달라는 뜻을 전달했다. 

대한체육회는 "향후 올림픽에 참가하는 대한민국 선수단의 안전을 보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대회조직위원회 측에 해결방안을 촉구하고 IOC와 협의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