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정부의 지소미아 종료, 중대한 문제 초래"

 
 
기사공유
원희룡 제주도지사. /사진=뉴시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정부가 한일간 군사비밀정보의 보호에 관한 협정(지소미아) 종료를 결정한 것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

원희룡 지사는 지난 23일 자신의 SNS를 통해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를 결정했다”며 “지난 8·15 경축사로 감정적 대응을 하지 않겠다며 일본의 무역정상화와 대화를 주도적으로 압박하고 이끌더니 다시 원점으로 회귀하는 결정을 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정부의 이번 결정에 대해 “예상치 못한 일로써 중대한 문제를 초래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원희룡 지사는 “미국과의 동행은 필수불가결인데 미국의 지소미아 유지 요청을 파기로 답했으니 진정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길인지, 참된 국익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일본과의 문제해결에서도 과연 현명한 것인지 의문”이라며 “외교로 해결할 문제에 대해 일본 아베 내각은 말도 안 되게 자유무역에 대한 협박으로 나왔다. 우리는 올바른 원칙으로 그들의 잘못을 바로잡는 길을 택해야 했다”고 덧붙였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9.20상승 17.1223:59 09/11
  • 코스닥 : 630.37상승 7.1223:59 09/11
  • 원달러 : 1191.00하락 2.323:59 09/11
  • 두바이유 : 60.22하락 0.1623:59 09/11
  • 금 : 60.89상승 0.7723:59 09/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