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단 도발에도, 트럼프 "김정은 미사일 시험 좋아해"

 
 
기사공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도발에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좋은 관계를 맺고 있다고 강조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23일(현지시간)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프랑스로 떠나기 전 백악관에서 취재진과 만나 “그는 미사일 시험을 좋아한다”며 “김정은은 나에게 솔직했다. 무슨 일이 벌어질 지는 두고 보자”고 말했다.

한편 합동참보본부는 24일(한국시간) 오전 6시45분과 7시2분쯤 함경남도 선덕 일대에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동해상에 두차례 발사했다. 이달에만 북한의 미사일 도발은 5차례나 있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9.54하락 2.6810:59 09/17
  • 코스닥 : 642.54상승 3.9510:59 09/17
  • 원달러 : 1187.90상승 4.810:59 09/17
  • 두바이유 : 69.02상승 8.810:59 09/17
  • 금 : 63.88상승 5.5210:59 09/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