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추신수, 3경기 만에 안타… 출루율 0.371 유지

 
 
기사공유
사진=뉴스1 DB.

미국 메이저리그(MLB) 텍사스 레인저스 소속 추신수(37)가 3경기 만에 안타를 때려냈다.

추신수는 25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게런티드레이트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방문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4타수 1안타, 1볼넷과 1득점을 각각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66으로 소폭 하락했으며 출루율은 0.371을 유지했다.

이날 텍사스는 추신수의 활약에 힘입어 4-0으로 승리, 2연패를 벗어났다.

추신수는 2대0으로 앞선 7회 2사 후 중전안타를 기록했으며 뒤이어 나온 대니 산타나가 우중월 투런포를 기록해 홈을 밟았다.

1회는 삼진, 3회 중견수 뜬공, 5회는 유격스 땅볼로 각각 물러났으며 9회는 볼넷으로 1루를 밟았다.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