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G 유산균' 장 건강 특효약?

 
 
기사공유
LGG유산균. /사진=SBS '모닝와이드' 방송화면 캡처

'LGG 유산균'의 효능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LGG 유산균은 '락토바실러스 람노서스 GG'의 줄임말로, 지난 1985년 미국 터프츠 의과대학의 고르바 교수와 골딘 교수가 처음 발견했다. 몸의 유해균을 없애주고 영양분이 장까지 안전하게 도달하도록 만드는 '프로바이오틱스'의 일종이다.

LGG 유산균에는 다른 유산균에 비해 장 내 부착성이 높아 오랜 기간 장 안에서 생존할 수 있다. 대장질환 개선에 많은 도움을 줘 과민성 대장증후군에 효과가 있다고 전해졌다.

또 면역력을 향상시켜 피부 보습, 아토피, 알레르기, 체중 감량, 피부 미용에도 탁월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LGG 유산균은 지난 18일 방송된 SBS '모닝와이드'에서 건강관리 비법으로 소개하기도 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9.31하락 2.9110:58 09/17
  • 코스닥 : 642.78상승 4.1910:58 09/17
  • 원달러 : 1187.90상승 4.810:58 09/17
  • 두바이유 : 69.02상승 8.810:58 09/17
  • 금 : 63.88상승 5.5210:58 09/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