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유리 셀프디스 "욕 먹을 만해"… 과거 어떤 모습이길래?

 
 
기사공유
성유리. /사진=JTBC 캠핑클럽 방송 캡처

성유리가 과거 핑클로 활동했던 시절을 영상을 보며 “꼴보기 싫다”며 셀프 디스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JTBC ‘캠핑클럽’에서 핑클 멤버들은 지난 1999년 했던 첫 콘서트 영상을 함께 보며 흑역사를 돌이켜봤다.

성유리는 이날 과거 공주 드레스를 입고 인형 춤을 추며 ‘마법의 성’을 불렀던 영상을 보곤 “맨날 공주야”라며 “저러니까 여자애들이 싫어했지. 좋아했겠어?”라고 말했다.

이후 이진은 “마법의 성 너무 잘 불렀다”고 칭찬했지만, 성유리는 여전히 “너무 꼴보기 싫다. 욕 먹을 만하다”고 언급해 핑클 멤버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2.33상승 0.1118:01 09/17
  • 코스닥 : 644.28상승 5.6918:01 09/17
  • 원달러 : 1190.70상승 7.618:01 09/17
  • 두바이유 : 69.02상승 8.818:01 09/17
  • 금 : 63.88상승 5.5218:01 09/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