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티나 근황 "시어머니가 며느리살이"

 
 
기사공유
/사진=KBS1TV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크리스티나가 근황을 전했다. 

26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코너 '명불허전'에서는 '연예계 별난 짝꿍들' 특집이 꾸며져 박구윤과 박서진, 크리스티나, 크리스, 조영구, 김병찬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크리스는 이날 "오랜만에 '크 씨'들이 왔다"며 "나는 미국 캘리포니아 크 씨고 크리스티나는 이탈리아 밀라노 크 씨"라고 자신들을 소개했다. 

또 "우리는 각자 다른 나라에 있다가 좋은 한국 사람한테 잡혀서 여기 왔다. 누님은 시집살이를 하고 있고, 나는 처가살이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크리스티나는 "그런데 나는 시집살이보다 우리 시어머니가 며느리살이하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크리스티나는 "그동안 바쁘게 미국에서 석사를 땄다. 정신 없이 공부하느라 머리카락이 다 빠졌다"며 "앞으로 계속 방송에 나올 예정"이라고 전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5.79상승 20.9510:23 10/22
  • 코스닥 : 655.25상승 6.0710:23 10/22
  • 원달러 : 1170.50하락 1.510:23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0:23 10/22
  • 금 : 59.38하락 0.3210:23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