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든든한NH유니버셜종신보험', 출시 반년만에 5만3000건 판매… 인기요인은?

 
 
기사공유

NH농협생명의 '더든든한NH유니버셜종신보험'(무배당·보증비용부과형)이 회사 대표 종신보험으로 급부상했다. 올 1월부터 7월까지 약 5만3000여건이 팔리며 고객 사랑을 독차지했다.


이 보험은 체증형과 기본형 중 고객이 자유롭게 선택해 가입할 수 있다. 체증형은 가입 시 선택한 나이의 계약해당일부터 79세 계약 해당일까지 매년 일정비율로 사망보험금이 증가하는 것을 말한다.


예를 들어 2종(체증형) 60세형 가입 시 사망보험금이 79세까지 최대 200%로 늘어난다. 최대 2배 증가하는 사망보험금으로 물가상승으로 인한 사망보험금 가치 보전이 가능하다.


기본형은 가입 시 선택한 보험가입금액의 증가 없이 그대로 유지되는 대신 보험료가 체증형 대비 저렴하다. 남자 만15세에서 69세까지, 여자는 만15세에서 70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가입금액은 최소 1000만원부터 최대 25억원까지다.

보험 계약을 장기로 유지하는 고객을 위한 유지보너스도 강점이다. 유지보너스는 보험가입금액 5000만원 미만일 시 주계약 기본보험료의 2%, 5000만원 이상 1억원 미만일 시 주계약 기본보험료의 3%를, 1억원 이상일 시 6%로 보험료납입 37회차부터 납입기간 종료 시까지 계약자적립금에 추가로 적립된다.


또한 기본보험료의 2배까지 추가납입도 가능하다.

보험료는 2종(체증형)의 경우 30세 남성 3만5800원, 30세 여성 3만3800원(해지환급금보증형, 보험가입금액 1000만원, 20년납, 체증형 60세형 기준)이다.


1종(기본형)의 경우 30세 남성 2만1700원, 30세 여성 1만9400원이다.(해지환급금보증형, 보험가입금액 1000만원, 20년납, 기본형 기준)


NH농협생명 홍재은 대표이사는 “장기계약인 종신보험의 특성상 계약을 꾸준히 유지하는 것이 보장혜택을 받을 수 있는 방법인 만큼 고객의 계약 유지에 도움을 드리고자 유지보너스 혜택을 포함한 상품이다”며, “앞으로도 농협생명은 고객사랑 1등 생명보험사로서 고객과 농업인에게 더 많은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8:03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8:03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8:03 09/20
  • 두바이유 : 64.28하락 0.1218:03 09/20
  • 금 : 64.28상승 1.0518:03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