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필승코리아 펀드' 가입… "우리 기업의 든든한 씨앗되길"

 
 
기사공유
문재인 대통령. /사진=임한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서울 서대문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필승코리아 펀드'에 가입했다.

'필승코리아 펀드'는 지난 14일 NH-아문디자산운용에서 출시했다. 글로벌 무역여건 변화로 경쟁력 강화가 시급한 부품·소재·장비 관련기업이나 글로벌 경쟁력·성장성을 갖춘 국내기업들에 주로 투자하는 주식형 펀드다. 운용·판매보수를 낮춰 그 수익이 기업에 돌아갈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응해 기술 국산화, 원천기술 개발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부품·소재·장비 분야 국내 기업을 응원하는 민간 차원의 노력에 함께하고자 펀드 가입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펀드 가입 후 농협 임직원 등을 만난 자리에서 우리나라 경제의 자립을 위해선 각 분야의 초일류 혁신기업이 지금보다 2배, 3배 이상 늘어나야 한다고 밝혔다.

또 이를 위해 그 기초가 되는 소재, 부품, 장비산업의 성장이 필수적이고, 이 펀드가 해당 산업에 종사하는 기업들이 흔들리지 않고 성장하는데 든든한 씨앗이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52상승 11.1715:32 09/20
  • 코스닥 : 649.07상승 3.3615:32 09/20
  • 원달러 : 1188.00하락 5.615:32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5:32 09/20
  • 금 : 63.23하락 0.0715:32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