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중국 상하이에 ‘수소사회 체험관’ 열어

 
 
기사공유
현대자동차 중국 수소사회 체험관에 마련한 넥쏘./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중국 상하이에 미래 수소사회를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는 ‘수소 비전관’을 마련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기아자동차 중국사업총괄 이병호 사장을 비롯해 티나 마리아 유엔개발계획 중국 부대표, 장퉁 중국 동제대학 연료전지자동차 기술연구소 소장 등 주요 관계자들과 현지 언론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수소 비전관은 그동안 축적해온 수소전기차 관련 기술력과 미래 수소 사회에 대한 비전을 중국 시장에 전달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시관은 총 406㎡ 면적에 넥쏘 공기정화 시연존, 수소 미래 사회 체험존, 수소전기차 절개차 전시존, 미래 모빌리티 체험존 등으로 구성했다. 현대차 관게자는 “수소 에너지와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를 체험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넥쏘 공기정화 시연존은 관람객들이 수소전기차 넥쏘의 공기정화 기능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매 시간 공기정화 기능 시연을 2회씩 진행한다. 

수소 미래 사회 체험존에서는 수소 에너지 생태계 구축과 자율주행차, 가정, 산업에서 수소연료전지 기술이 사용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이날 이병호 현대자동차 중국사업총괄 사장은 "현대차그룹은 중국 정부의 신에너지 개발 정책에 적극 호응하고, 보다 많은 중국 대중들에게 수소전기차 관련 지식을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시관은 오는 9월 8일까지 약 2주간 운영할 예정이다.
 

전민준 minjun84@mt.co.kr

머니S 자동차 철강 조선 담당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7.26상승 6.9113:50 09/20
  • 코스닥 : 648.40상승 2.6913:50 09/20
  • 원달러 : 1190.30하락 3.313:50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3:50 09/20
  • 금 : 63.23하락 0.0713:50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